최근 3개월간 대규모기업집단 소속회사 변동 현황

KFCF 2022-08-02 83

76개 대규모기업집단의 소속회사는 모두 2886

 

 

공정거래위원회는 최근 3개월간(202251~731) 발생한 대규모기업집단의 소속회사 변동 내용을 공개했다.

 

731일 현재 대규모기업집단 소속회사의 수는 총 2,886개로 집계됐다.

51일부터 731일 기간 중 35개 집단이 총 71개사를 소속회사로 편입했다.

계열 편입 사유는 회사 설립 40(신규 32, 분할 8), 지분 취득 26, 기타 5(계열편입의제 3, 계열편입 유예 기간 종료에 따른 편입 2)였다.

한편, 같은 기간 중 28개 집단이 총 71개사를 소속회사에서 제외했다.

계열 제외 사유는 독립경영인정(친족독립경영 인정 22, 임원독립경영 인정 5) 27, 흡수합병 16, 지분 매각 13, 청산 종결 8, 기타 7(지분율 감소 및 임원 겸임 해소 등에 따른 지배력 상실 4, 지분율 감소 1, 지분 매각 및 대표이사 변경 1, 민간투자사업법인 유예 1)였다.

 

같은 기간 중 신규 편입 회사가 많은 집단은 카카오(8), 한화(5), 코오롱(4), KG(4) 순이며, 제외된 회사가 많은 집단은 엘지(12), 카카오(10), 금호아시아나(7) 순이다.

 

공정위는 이번 대규모기업집단 소속회사 변동 현황에서의 주요 특징으로는, 운송, 헬스케어, 패션·미용 분야에서의 지분 인수 및 회사 설립이 활발한 것으로 나타난 것이라고 소개했다.

에스케이는 공항버스회사인 서울공항리무진, 카카오는 주차장 운영업체인 케이엠파크를 인수하고, 엘에스는 전기차 충전업체인 엘에스이링크를 신설했다.

엘지는 홈피트니스 콘텐츠 업체인 피트니스캔디를 신규 설립하고, 롯데는 건강관리솔루션 업체인 롯데헬스케어와 의약품 제조사인 롯데바이오로직스를 신설했다.

코오롱은 패션 제조업체인 케이오에이를, 애경은 화장품 제조사인 원씽을 인수했다.

 

그리고 사업 역량을 확대하고 경영 효율성을 높이고자 기업집단 내 유사 사업계열사간 흡수합병 방식의 사업구조 개편이 이뤄졌다.

롯데는 빙과류 제조업체인 롯데푸드를 과자류 제조업체인 롯데제과, 광고대행업체인 모비쟆미디어를 계열 광고대행업체인 엠허브에 각각 흡수합병했다.

카카오는 헬스케어 플랫폼 회사인 네오젠소프트를 인수한 후 카카오헬스케어에, 웹툰·웹소설 제작사인 와이낫미프로덕션 인수 후 관련 계열사인 삼양씨앤씨에 각 흡수합병했다.

케이티는 스팸 전화 탐지·차단사업을 영위하는 후후앤컴퍼니를 신용카드 결제인증업체인 브이피, 크래프톤은 앱 개발사인 비트윈어스를 콘텐츠 플랫폼 회사인 띵스플로우에 흡수합병했다.

 

한편, 친족독립경영 또는 임원독립경영이 인정되어 기업집단에서 계열 제외되는 사례가 많았다.

엘지 소속 엘엑스홀딩스 등 12개 사, 그리고 금호아시아나 소속 삼화고속 등 7개 사가 친족에 의해 독립적으로 경영됨을 이유로 각 엘지 및 금호아시아나에서 제외되고,

중흥건설 소속 세진종합건설 1개 사 및 농심 소속 에이치씨제16() 2개 사가 친족독립경영을 인정받아 각 중흥건설 및 농심에서 계열 분리됐다.

에스케이 소속 행복담은네모 등 3개 사, 지에스 소속 아트벤처스1개 사, SM 소속 현대건축사사무소 1개 사가 임원독립경영을 인정받아 해당 집단에서 각 계열 제외됐다.

 

 

첨부 파일

내용 상세 및 붙임 자료(20225~20227월 중 대규모기업집단 소속회사 변동 내용, 기업집단별 소속회사 수. 기업집단별 소속회사 현황) 포함

 

QUICK